울산향교
1 / 3
2 / 3
3 / 3

  중용·대학
  논어
 
 
Home > 알림마당 > 경전교실
 
작성일 : 16-04-01 15:31
中庸 24章, 25章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3,485  
二十四章  

 (1)  至誠之道는 可以前知니 國家將興에 必有禎祥하며 國家將亡

         지성지도      가이전지          국가장흥         필유정상           국가장망
      必有妖孼하여 見乎蓍龜하며 動乎四體라 禍福將至
          필유요얼        현호시구            동호사체         화복장지
      善을 必先知之하며 不善을 必先知之니 故로 至誠은 如神이니라
        
선      필선지지    불선      필선                 고      지성       여신  

 【 풀
이 】  지극히 성실한 도는 미리 알 수 있다. 국가가 장차 흥하려면 반드시 요괴스런 일이  
                 일어나 시초점가 거북점에 나타나며 몸에서 움직여 진다. 화와 복이 장차 이르를 경우
                 선이 이르는 것도 반드시 먼저 안다. 그러므로 지극한 성실함은 신과 같다.
  【 주 】 정상 : 福의 징조 ,   妖孼 : 禍의 싹 ,   시 : 시조점 ,  구 : 거북점
              사체 : 동작과 위의의 사이를 말함. 예를 들면 옥을 높게 잡고 낮게 잡는데 얼굴을
                       숙이고 드는 종류이다.
                 神 : 鬼神
二十五章  

(1)    誠者는 自成也요 而道는 自道也니라.
               성자      자성야        이도         자도야.  
 【 풀이 】  성(誠) 이라는 것은 스스로 완성되는 것이요, 도는 사람이 스스로 행하여야
                  되는 것이다.  
   【 주 】  誠 : 誠은 사물이 자연스럽게 이루어지는 도리로서 인위적으로 조작하거나
                     안배할 수 없다. 
                道 : 道는 情이 없는 것이기 때문에 반드시 사람이 스스로 행해서 얻는 것이다.
(2)    誠者는 物之終始니 不誠이면 無物이라 是故로 君子는 誠之爲貴니라.
            성자      물지종시   불성      무물           시고     군자     성지위귀
 【 풀이 】  성실함이란 사물의 끝과 시작이니 성실하지 않으면 사물이 없는 것과 같다.
                 그러므로 군자는 성실함을 귀중하게 생각한다. 
 

(3)    誠者는 非自成己而已也라 所以成物也니 成己는 仁也요 成物은 知也니
    
       성자      비자성기이이야             소이성물야        성기       인야       성물      지야
        性之德也라 合內外之道也니 故로 時措之宜也니라.
           성지덕야      합내외지도야      고      시조지의야    
 【 풀이 】  성실함이란 스스로 자기자신을 완성할 뿐 아니라 사물을 완성시키는 것이다.
                 자기를 완성 시키는 것은 인(仁)이요, 사물을 완성시키는 것은 지(知)이다.
                 이것은 성품에 고유한 덕이며 내외를 합하는 도이다. 그러므로 때에 맞게
                조처하는 마땅함이다.


 
 

Total 7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78 中庸 33章(終) 관리자 12-08 4216
77 中庸 32章 관리자 12-08 2550
76 中庸 31章 관리자 11-10 3029
75 中庸 30章 관리자 09-30 3087
74 中庸 29章 관리자 09-01 2843
73 中庸 28章 관리자 08-04 3046
72 中庸 27章 관리자 06-30 3253
71 中庸 26章 관리자 05-17 3396
70 中庸 24章, 25章 관리자 04-01 3486
69 中庸 21章, 22章, 23章 관리자 03-14 3709
 
 
 1  2  3  4  5  6  7  8  
and or